한화갤러리아, 대한민국 대표 랜드마크 63빌딩 “아시아 최고 컬처 쇼핑 플레이스”로 탈바꿈 김민주 기자입력 2015-04-23 17:54:51

시내면세점 부지 그래픽 이미지

시내면세점 부지 그래픽 이미지

 

 

면세점과 63빌딩 문화ㆍ레저 인프라로 외국인 집객 시너지 극대화

중소기업 국내외 판로 개척, 국내 신진 디자이너/사회적기업 특화존 등 “국내 면세점 모범적 상생 랜드마크”로 탄생
제주면세점 성공과 갤러리아 글로벌VIP 마케팅 노하우 역량 집결

 
 
 

한화갤러리아가 그 동안 베일에 쌓여있던 시내면세점 후보지를 대한민국 대표 랜드마크인 여의도 63빌딩으로 결정했다. 한화갤러리아는 서울 시내부지를 다각도로 검토한 끝에, 외국인 관광객의 편의와 관광 인프라 등 인접 지역의 환경과 지역 발전 측면을 고려하여 63빌딩으로 최종 선정했다.
 

한화갤러리아는 면세점 9,900㎡ 내외(3천평 내외)의 규모에 63빌딩 내 쇼핑, 엔터테인먼트 및 식음시설 26,400㎡ 내외(8천평 내외)의 면적을 연계, 63빌딩을 아시아 최고의 컬처 쇼핑 플레이스(총 3만 6천㎡ 내외/1만 1천평 내외)로 재탄생시킨다.

 

그리고 시내면세점 사업권 획득을 통해 한화갤러리아의 신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63빌딩을 문화와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는 아시아의 쇼핑 명소로 키운다는 계획이다.
 

[① 컨셉트] 아시아 프리미엄 트렌드를 선도하는 컬처 쇼핑 플레이스
한화갤러리아가 63빌딩에 시내면세점을 유치할 경우, 면세점과 63빌딩의 복합쇼핑시설 연계를 통한 시너지 창출이 관심을 집중시킨다.
 

63빌딩에는 도심형 아쿠아리움, 회당 500여명 수용 가능한 대규모 아트홀, 세계적 명사의 모습을 재현한 국내 최초의 밀랍인형 전시관인 왁스 뮤지엄이 자리잡고 있으며, 60층에 위치한 63 스카이 아트 갤러리에서는 한강을 배경으로 한 서울시내 전망과 더불어 예술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환상적인 전시 경험을 제공한다.

 

특히 시내면세점과의 시너지를 위하여 기존 아쿠아리움의 새 단장을 진행하고 시내면세점 중 유일하게 한강을 조망할 수 있는 테라스 공간을 조성하는 등 관광 컨텐츠를 보완할 계획이다.
 

그 외에도 세계 각국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다수의 고급 레스토랑과 베이커리, 카페 등이 위치해있어 면세점이 입점할 경우, 쇼핑과 엔터테인먼트, 그리고 식음 시설의 즐거움을 한곳에서 만끽할 수 있다.
 

특히 한화갤러리아가 여의도에 시내면세점을 유치할 경우, 현재는 중구 등 일부 지역에만 집중되어 있는 관광객을 분산시켜 관광객 편중 현상을 완화시키고 서울 서남권 지역의 관광 진흥 효과도 꾀할 수 있다.
 

한화갤러리아 면세점은 주변 노량진 수산시장과의 상생, 선유도공원, 한강공원으로의 관광객 유입, 국회의사당, IFC몰 등 주변 관광지로 관광 파급 효과를 전달하는 구심점이 될 수 있다. 63빌딩 위치한 여의도와 영등포에는 7개의 특급호텔을 비롯하여 풍부한 숙박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반경 5km 이내에 여의도 성모병원 등 4개의 법무부 지정 의료관광 우수 유치 병원을 통한 의료관광 연계도 가능하다.

 

이처럼 63빌딩 주변 관광 인프라와 한화갤러리아 및 한화그룹의 관광 인프라를 활용한다면 한화갤러리아의 시내면세점은 서울 시내 서남권 지역뿐만 아니라 한국 전체의 관광 진흥 효과가 기대된다.
 
 

[② 입지] 편리한 교통과 주차장을 갖춘 대한민국 대표 랜드마크 63빌딩
63빌딩은 시내면세점 후보지 중 외국인 관광객의 유입 관문인 공항 (인천공항 55km, 김포 15km)과 가장 근접한 거리에 위치하고 있다. 또한 올림픽대로 진입이 용이하여 서울 시내 타 지역과도 높은 연결성을 자랑하는 교통요지로, 서울 시내 대비 혼잡도가 낮아 교통체증에 대한 부담감이 적다.
 

63빌딩은 총 1,100여대가 수용 가능한 넓은 주차시설을 갖췄다. 또 한강 주차장 공간(총 주차 가능대수 700여대)을 활용하는 등 외국인 쇼핑 관광객의 편의는 물론, 내국인들에게도 교통체증 부담이 없도록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63빌딩은 연평균 320만명, 일 평균 7천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서울의 대표 관광지이다. 이중 9%가 외국인 관광객으로, 최근 3년간 63빌딩 방문 외국인 관광객 수는 연평균 8% 증가하고 있다.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어벤저스2’ 촬영지로도 등장할 만큼 해외에서도 유명한 랜드마크다. 특히 황금색을 선호하는 중국인들에게 서울 시내의 유일한 금색빌딩이라는 상징성으로 인하여 필수 관광지로 각광받고 있다.

 

또한 매년 100만명이 운집하는 서울세계불꽃축제가 63빌딩 주변 한강고수 부지에서 열리고 있으며, 63빌딩의 면세점 유치 시 국회의사당, 한강유람선 여의도 선착장, 새롭게 단장하고 있는 노량진 수산시장 등 여의도 인근 관광지들과의 큰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③ 상생지수] “국내 면세점의 모범적 상생 랜드마크”로 탄생

 

- 국내외 판로 개척, 특화존 운영으로 중소 브랜드 적극 지원 등 실질적 상생 모범 면세점으로 운영 계획

 

한화갤러리아는 지난 2013년, 카페사업 부문이었던 빈스앤베리즈를 “한화 B&B”라는 별도의 회사로 분할한 후, 40%의 직원을 취약계층에서 채용하고, 골목카페 및 사회적기업 지원 등을 인정 받아 지난해 11월 사회적기업 인증을 획득했다. 이는 대기업 계열의 첫 “일자리 제공형” 사회적기업 인증이다.
 

또한 한화갤러리아는 지난 2002년부터 매칭그랜트 제도를 통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부한 기금에 회사가 해당금액의 150%를 추가로 기부하는 매칭그랜트 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임직원들의 봉사활동 장려를 위한 유급 자원봉사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서울뿐만 아니라 수원, 천안, 대전, 진주, 제주 등 지점 운영 소재지에서 다수의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한화갤러리아는 중소기업과의 상생에서도 이미 큰 시너지를 내고 있다.

 

시내면세점과 달리 공항면세점의 경우 국내브랜드 비중의 법적 규정이 없음에도 불구 하고 현재 한화갤러리아 면세점 제주의 전체 매장 면적에서 국내 브랜드가 차지하는 비중은 54.1%이며 전체 면적 중 중소중견 브랜드 비중 역시 38.9%를 차지하고 있다. 브랜드 수를 기준으로 해도 국내 브랜드 중 중소중견 브랜드의 수 76.9%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한화갤러리아는 시내면세점 사업권 획득 시, ‘함께멀리’라는 한화그룹의 상생경영 철학을 바탕으로 중소기업 브랜드의 해외진출 판로 개척을 위한 발판을 제공할 계획이다. 정기적으로 우수 중소기업 브랜드를 선정하여 해외면세점과 백화점 바이어에게 소개하고 입점 관련 업무의 자문도 제공한다.
 
 

[④ 운영능력] 면세점과 명품관 성공 노하우를 기반으로 준비된 사업자
한화갤러리아 제주국제공항 면세점은 지난 14년 6월 오픈, 국내 면세사업자 중 최단 기간 내 흑자 달성에 성공하였으며 진입 1년 이내에 수익을 실현한 최초의 사업자로 알려져 있다.

 

실제 한화갤러리아 제주국제공항 면세점은 오픈 반년만에 이전 사업자 연간 매출의 약 70%를 달성했다. 이외에도 2014년 11월, 제주 세관에서 실시한 수출입물류업체 법규수행능력에서 최상위 등급을 획득하여 시내면세점 추진 시에도 안정적인 운영 역량을 보유하고 있음을 증명했다.
 

이외에도 한화갤러리아에서 운영하는 갤러리아 명품관은 외국인 매출이 강남권 백화점 가운데 1위, 전국에서는 2위를 기록하는 등 외국인 선호도가 가장 높은 명품 백화점으로 자리잡았다. 국내 최초의 외국인 컨시어지 서비스, 외국인멤버십, 글로벌VIP 라운지 운영 등 글로벌 VIP 마케팅의 노하우를 면세점에도 접목시켜 외국인 고객들을 시내면세점으로 적극 유치해나갈 계획이다.
 
 

[⑤ 재무상태] 자기자본비율 70%, 차입금 0 등 가장 안정적인 재무건전성
면세점 사업자로 진출하는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는 2014년 기준 경쟁사 대비 가장 높은 70%대 자기자본비율과 가장 좋은 40%대의 부채비율 (43.9%), 그리고 차입금 0으로 가장 우수한 재무건정성을 보이고 있다.

 

또한 대전지역 시장점유율 1위(점유율 53%)는 물론 중부권 유일 명품백화점이자 최고의 백화점인 갤러리아타임월드를 통해 안정적 현금창출능력을 갖추고 있다.
 

한화갤러리아 황용득 대표는 "갤러리아가 명품관과 면세점을 통해 쌓아온 노하우와 63빌딩 인프라를 결합, 시내면세점 사업자 경쟁자들 중 가장 큰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며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하는 컬처 쇼핑 플레이스의 제안으로 시내면세점 사업권을 반드시 획득하겠다.” 라며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 한화 www.hanwha.co.kr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중복방지 문자를 이미지와 동일하게 입력해주세요
    이미지에 문자가 보이지 않을경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문자가 나타납니다
  • Gerri 2017-06-01 The sister. You can’t move a knight in monochromatic chbs3&#82s0;eecause it would switch colors….it moves up two and over one. The sister set up the board…not knowing the kind of chess they played. she must have done it. The other two, Kunst and Rimbach, knew about the type of chess. They would not have made that mista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