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이집트 최대 해수담수화 설비에 RO필터 단독 공급 정하나 기자입력 2017-06-12 17:15:51

3698601005_20170611151308_2681583298.jpg

 

LG화학이 이집트 최대 규모 해수담수화 프로젝트 수주에 성공하며 글로벌 수(水)처리시장 공략을 가속화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LG화학은 글로벌 수처리 전문 기업인 메티토(Metito)社가 이집트 엘갈라라(El Galalah)와 포트 사이드(Port Said)에 건설하는 30만 톤 규모 해수담수화 공장의 RO필터 단독 공급업체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는 하루 동안 약 100만 명에게 담수를 공급할 수 있는 이집트 최대 해수담수화 설비로 LG화학은 올해 하반기부터 고객사에 제품을 공급할 예정이다. 이집트 엘갈라라(El Galalah) 등이 위치한 홍해 지역은 전 세계에서 염분의 농도와 수온이 가장 높은 극한의 조건 때문에 최고의 성능을 확보한 제품이 요구됐다.

LG화학의 제품은 세계 최고 수준의 염분 제거율(99.85%)과 우수한 에너지절감(설비 내 운전압력을 낮춰 운전비용 등을 절감) 기술 등 주요 성능에서 타 업체를 압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러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LG화학은 지난해 중동 오만의 25만톤 규모 수주에 이어 다시 한번 대규모 수주에 성공하며 글로벌시장을 선도하기 위한 확실한 기반을 구축하게 됐다고 밝혔다.

LG화학은 세계적인 기술력과 수주 실적 등을 토대로 중동과 아프리카 등에서 대규모 추가 수주를 이어가 2018년 해수담수화 부문 글로벌 1위를 달성할 계획이다. 약 400억 원을 투자해 올해 초 증설을 완료한 청주공장 2호라인을 통해 산업용 및 가정용 RO필터 시장에도 신규 진출하는 등 수(水)처리 전 분야에서 세계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서고 있다.

먼저 LG화학은 산업용 RO필터 시장에서 코카콜라(Coca Cola), 파나소닉(Panasonic) 등 세계적인 기업에 제품을 공급하며 글로벌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했다. 또한 한국전력공사(KEPCO)를 비롯, 사우디 쇼아이바(Shoaiba) 발전소, 브라질 석유회사 페트로브라스(Petrobras) 및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트데일(Arizona Scottsdale)市의 폐수 처리장에도 제품을 공급하는 등 국내외 다양한 산업분야로 공급 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이와 함께 LG화학은 최근 중국 상해에서 개최된 아시아 최대 규모 수처리 박람회 ‘아쿠아텍 차이나(Aquatech China 2017)’에서 경쟁사 대비 10% 이상 고(高)유량 구현이 가능한 세계 최고 수준의 가정용 RO필터 제품을 선보인 바 있다.

LG화학은 세계적인 기술력과 품질을 바탕으로 향후 중국, 인도 등 신규시장 개척에 본격 나설 예정이다.

LG화학 정보전자소재사업본부장 정철동 사장은 “미래 인류의 생존을 위한 핵심 자원인 수처리 분야에서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세계 최고 기술력을 확보하는데 성공했다”며 “현재 전세계 16개국에 구축된 영업 및 기술 지원 조직을 바탕으로 전 세계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고, 과감하고 선제적인 투자로 글로벌시장을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정하나 기자
많이 본 뉴스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제품리뷰 더보기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