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Special Report] AutomationWorld 2018 • SIMTOS 2018 하이라이트 - ㉒삼천리기계 다양해진 툴링시스템 라인업 및 머시닝 솔루션 제품군 ‘주목’...머신툴 토탈 솔루션 기업 이미지 홍보 주력 최교식 기자입력 2018-05-28 09:00:42

국내 자동화 업계 최대 전시회인 ‘SmartFactory+AutomationWorld2018(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이 산업통상자원부 및 중소벤처기업부 주최로, 지난 3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COEX에서 개최됐다.


전시기간 동안 총 29,954명의 참관객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된 이번 전시회에는 지멘스(Siemens)를 비롯해서 한국미쓰비시전기 등 국내 자동화산업을 주도하고 있는 기업과 오토닉스 및 여의시스템, 한영넉스 등 국내 대표 제어기기업체 및 터크코리아, 발루프코리아, 코그넥스, 와고코리아, 서보스타 등 국내 자동화산업을 이끌고 있는 기업들이 대거 참여해, 뜨거운 홍보전을 펼쳤다.


특히 스마트팩토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메이저급 자동화 업체들이 필드 단의 데이터를 OPC UA를 통해 클라우드로 전송하는 기술을 선보이면서, 인더스트리4.0 기술을 현실화하고 있는 행보를 보여준 것이 특색. 또한 인더스트리 4.0이라는 전체적인 기술을 완성하기 위해, 여의시스템이나 터크 등의 업체들은 관련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개발된 제품을 선보이면서, 기업을 넘나드는 인더스트리 4.0 기술을 소개하면서 참관객들을 끌어 모았다.


한편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가 주최하는‘SIMTOS2018’이 4월 3일부터 7일까지 5일간, 일산 KINTEX에서 개최됐다. 1,100개 사의 업체가 6,000 부스 규모로 참가한 이번 전시회에는 약 100,000명의 참관객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현대위아를 비롯한, 두산공작기계, 화천기계, 스맥, 한국화낙 등 공작기계 업계를 대표하는 업체들은 물론, 지멘스와 한국미쓰비시전기, 삼천리기계, 다인정공, 레니쇼코리아 등의 업체가 참가해, 신제품 위주로 홍보를 전개하면서 볼거리를 제공했다.


주요업체들의 전시현장을 취재했다.

 

㉒삼천리기계

 

삼천리기계 부스 전경

 

삼천리기계(대표이사 서홍석)는 터닝센터, 머시닝센터 그리 고 범용장비에서의 다양하고 광범위한 워크홀딩 솔루션을 제공 하는 글로벌 기업으로서, 미국에 현지법인과 중국 항저우에 테크니컬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삼천리기계는 이번 전시기간 동안 다양해진 툴링시스템 라인 업과 머시닝솔루션을 소개하면서, 과거의 워크홀딩 토탈 솔루션 기업이 아닌 머신툴 토탈 솔루션 기업의 이미지를 성공적으로 홍보했다. 제조기업 답지 않은 깔끔하고 세련된 전시부스가 단연 참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고, 신제품을 중심으로 전시부스를 가득 메운 제품들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툴링시스템
삼천리기계는 2년여에 걸쳐 툴링시스템에 대한 연구개발을 지속, 지난해 3월 처음으로 시장에 툴링시스템을 런칭했다. 당시 에는 툴링시스템이 밀링척이나 ER 콜렛척, SK 콜렛척 정도만 있어서 라인업이 많지 않았는데, 올해는 프라임척이나 스피디아, 열박음척, 골든 밀링척 등이 나오면서 라인업이 다양해졌다.

 

툴링 시스템 제품군. PSC 샹크를 가공할 수 있는 정밀 프라임 척을 선보였다.


특히 이번 전시의 관전 포인트 가운데 하나는 초정밀 프라임 척이다.


삼천리기계의 이종열 부장은 “보통 아시아지역에서는 BT 샹크를, 유럽에서는 PSC 샹크나 HSK 샹크를 많이 쓰는데, 삼천리기계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자체기술로 PSC(CAPTO) 샹크를 개발한 유일한 회사”라고 피력했다. 또, “정밀도가 좋고, 타사에 비해 고강성이라는 것이 삼천리기계 툴링 시스템의 특징” 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함께 선보인 골든 밀링척은 캡표면에 TiN 코팅을 적용 해 긁힘이나 스크래치에 대한 내구성이 우수하고, 국내 유일의 단면 밀착형 척으로 중절삭 가공에서 기계의 진동 및 소음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척 자체 강성을 확보할 수 있다.


NC 로터리 테이블
NC 로터리 테이블 부분에서는 4축 가공을 가능하게 하는 표준형 S시리즈와 5축 난가공을 위한 틸팅 시리즈 제품, 멀티 스핀들 MTR시리즈를 통해 다양한 공정에 실제 응용되는 가공 사례를 소개했다.

 

멀티 스핀들 틸팅 로터리 테이블


이번 전시회의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는 멀티 스핀들 틸팅 로터리 테이블(Multi Spindle Tilting NC Rotary Table).


표준모델은 보통 1축이면서 틸팅이 안되는데, 멀티 축으로 하게 되면 2개 혹은 4개의 공작물을 동시에 돌려서 가공할 수 있어서, 같은 시간에 생산성이 높아지기 때문에, 자동화라인에 많이 응용이 된다.


한편, 백래쉬가 제로인 롤러 기어 캠(Roller Gear CAM: RGC)이 전시됐다. 보통 로터리 테이블은 기구적으로 기어가 맞물려서 돌아가는 웜기어 구동 방식이다.

 

이 웜기어 방식은 같은 방향으로 돌아갈 때는 문제가 없는데, 반대방향으로 돌아갈 때는 틈새가 발생해서 백래쉬가 생긴다. 백래쉬가 생기면 내가 원하는 방향으로 세팅을 했는데 바로 응답하지 않고 오차가 생긴다. 그러나 RGC는 오차가 없는 제로백래쉬가 특징이다. 따라서 보다 정밀하게 분할을 할 수 있다. 또 웜기어보다 롤러기어의 축이 두껍고 강성이 좋아서 중량물의 공작물을 올려도 무리 없이 가동이 가능하다.


신제품으로 선보인 수평형 고속 NC 로터리 테이블인 RHB-250i는 반도체장비 연삭용으로 많이 쓰인다. 회전수가 기존 로터리 테이블의 2배로 고속회전이 특징이다. 이 부장은 “과거 로터리 테이블도 반도체 연삭에 응용을 했었는데, 속도가 느리고, 가공 중 발생하는 미세 분진 등이 기계 안으로 들어가 잔고장이 많았는데, 이 제품은 고속회전을 하면서도 완벽하게 씰링(sealing)처리가 되어 이런 문제를 해결했다”고 설명했다.

 

프리미엄 IDF척
표준 유압척은 보통 원형을 무는 3 Jaw 외에, 정사각형을 무는 2 Jaw와 직사각형을 무는 4 Jaw가 있는데, 3 Jaw 유압척으로 원형을 가공하다가 이 척을 사각형이나 직사각형 공작물에는 사용할 수가 없다. 그러나 IDF 척은 이 3개를 합한 제품으로 사각형, 원형, 타원형, 직사각형 공작물에 모두 적용 할 수 있다.


직사각형의 경우에는 죠가 먼저 물리면 더 이상 죠가 물리지 않는데, 이 IDF는 2개의 죠가 따로따로 움직여서 얇은 쪽도 물고 두꺼운 쪽도 물기 때문에, 직사각형도 물 수가 있기 때문. 이 IDF를 쓰면 2 Jaw나 3 Jaw, 4 Jaw를 안 쓰고 이 제품 하나만 쓰면 된다.


또 퀵 죠 체인지 척(Quick Jaw Chuck)이 전시됐다. 기존 의 표준 유압 척은 공작물의 사이즈 등에 따라 죠를 교체를 하는 데, 이 죠를 교체하기 위해서는 볼트 6개를 풀어줘야 하고, 죠를 결합한 다음에 정밀도 작업을 해야 하는 시간이 필요하다. 표준 척은 죠 교체시간이 10분 정도가 걸리는데, 퀵 죠 체인지 척은 핸들을 돌려서 죠를 바로 빼면 되기 때문에 죠 교체시간이 1분밖에 걸리지 않는다. 죠 성형시간도 표준척은 20분이 소요 되는데 비해, 퀵 죠 체인지 척은 죠 성형시간이 제로라서, 연간 절감금액이 6,264,000원에 이른다. 즉, 가공시간을 단축하고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제품이다.


한편 스페셜 척의 대표 모델인 PBL 척은 국내 판매의 약 30%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는 인기제품이다. PBL 척은 워크를 끌어당겨 내경, 외경 척킹이 가능하다. 소재의 변형이 없고 보다 강력한 클램핑을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10도 구배진 워크도 척킹이 가능하다.

최교식 기자
많이 본 뉴스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제품리뷰 더보기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