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정책

상반기(1~6월) 수출의 특징 문정희 기자입력 2018-09-05 17:27:42

산업통상자원부가 밝힌 올 상반기(1~6월) 우리나라 총 수출은 2967억 9000만 달러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6.3% 증가했다. 이는 반기 사상 최대 실적이다. 

 

이런 기록을 가진 올 상반기 수출, 그 특징을 알아본다. 

 

 

1. 유망 신산업의 약진

 

유망 신산업의 수출액은 390억 1000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23.9% 증가했다. 유망 신산업은 ▲전기차 ▲로봇 ▲바이오헬스 ▲항공우주 ▲에너지신산업 ▲첨단 신소재 ▲차세대 반도체 ▲차세대 디스플레이를 말한다. 

 

이러한 유망 신산업의 수출 증가율은 총 수출 증가율의 3배 이상이며 수출 비중 또한 점진적으로 확대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지역별로는 10대 주요 지역 중 미국과 중동을 제외한 8개 지역에서 수출이 증가했으며 성장세도 고른 양상을 나타냈다. 
 

2. 시장 다변화

 

아세안, 중남미, 중동, 인도, 독립국가연합(CIS) 등 신흥시장에 대한 수출이 전년 동기 대비 2.8% 증가했다. 특히 유망 신산업 수출의 경우 아세안, 인도, CIS 등지로의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6.3% 증가했다. 

 

3. 상위 5대 품목

 

수출증가율이 큰 상위 5대 품목은 반도체, 화장품, 컴퓨터, 석유제품, 정밀화학원료였다. 각 품목별 전년 동기 대비 수출증가율은 ▲반도체 42.9% ▲화장품 39.8% ▲컴퓨터 38.4% ▲석유제품 34.3% ▲정밀화학원료 34.3%를 기록했다. 

 

 
 

문정희 기자
많이 본 뉴스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제품리뷰 더보기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