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혁신 및 신산업 통해 혁신 형상 발판 모색 2018 SPRi Fall 콘퍼런스 개최 정하나 기자입력 2018-10-08 23:14:17

2018 SPRi Fall 콘퍼런스 전경

 

소프트웨어정책연구소는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노경원 국장, 한국생산성본부 노규성 회장, 코리아 스타트업포럼 최성진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 혁신을 그리는 대한민국 新산업 풍경’이라는 주제로 ‘2018 SPRi Fall 콘퍼런스’를 지난 10월 5일(금)에 개최했다.

 

이번 콘퍼런스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소프트웨어가 바꾸는 산업의 새로운 풍경과 생산성 재도약을 통해 혁신 성장의 발판을 모색하고 디지털 신산업을 주도하는 국내 스타트업의 사례가 공유됐다.

 

2018 SPRi Fall 콘퍼런스에서 소프트웨어정책연구소 김명준 소장이 환영사를 진행했다. 

 

2018 SPRi Fall 콘퍼런스에서 소프트웨어정책연구소 김명준 소장이 환영사를 통해 “이번 콘퍼런스는 한국생산성본부 노규성 회장과 국내 스타트업체 15개가 모여있는 코리아 스타트업 포럼 최성진 대표 등 관련 분야 종사자들이 강연을 하면서 축척된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는 자리이다”라며 “2016년 알파고 사건 이후로 디지털 혁신이 국내에서 감지됐으며 이후 제4차 산업혁명이라고 불리며 디지털 혁신 변화가 이뤄지고 있다. 3년이 흘러 그 동안 많은 변화가 있었고 특히 디지털 신산업이 태동했고 창업 활동을 통해서 혁신 기술을 가지고 경제적 가치로 전환됐다. 특히 국내에서 ict의 기반구조, 인터넷 활용도, 전자정보 등 지표에서는 최상위의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미래의 세계적인 성장력을 가지고 있는 기업이 태동하고 있는 것이다. 이번 콘퍼런스는 지난 3년 동안 이뤄낸 디지털 혁신의 성과와 미래의 방향을 제시하는 중요한 징검다리 역할을 하는 공유의 장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오후강연은 디지털 혁신과 디지털 신산업이라는 2가지의 주제로 강연이 구성됐다. 의류나 농업이나 부동산 등 기존산업을 디지털 혁신으로 변환하는 장과 신기술을 가지고 블록체인이나 인공지능, 자율주행차 등 기존에 없던 새로운 기술을 가지고 새로운 사업을 발표하는 장이 열렸다.”라며 “미래를 예측하고 힘들고 다양성이 늘어나는 현재 사회에서 한 개의 해답으로서는 문제를 해결할 수 없기 때문에 두가지 답을 통해 현재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 현재 소프트웨어정책연구소는 두가지 해답에 관련된 정책들을 연구하고 있다. 이번 콘퍼런스도 이러한 의미에서 두 개의 발표장이 마련됐다.”라고 전했다.

 

김명준 소장은 “이번 콘퍼런스의 주제인 디지털 혁신을 그리는 대한민국 新산업 풍경과 같이 디지털 혁신이라는 물감으로 우리가 어떻게 그림을 그리느냐에 따라서 국내 신산업 풍경은 달라질 것으로 예측된다”라고 강조했다.

 

2018 SPRi Fall 콘퍼런스에서 한국생산성본부 노규성 회장이 4차 산업혁명은 생산성 혁명이라는 제목으로 기조 발제를 진행했다.

 

 

이번 콘퍼런스는 △4차 산업혁명은 생산성 혁명 △국내 스타트업의 기회와 위협 △디지털 신산업과 혁신 패턴이라는 기조발제와 10대 디지털 신산업 분야를 대표하는 기업들이 소프트웨어와 관련된 사업 기회를 소개하고 경험을 공유했다.

 

정하나 기자
많이 본 뉴스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제품리뷰 더보기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