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정책

민군기술협력사업에 7개 부처 1,351억 원 투자 2019년 민군기술협력사업 시행계획 확정 최윤지 기자입력 2019-02-28 09:23:00

산업통상자원부가 지난 2월 27일(수)에 대전에 위치한 민군협력진흥원에서 제10회 민군기술협의회를 개최하고 2019년 민군기술협력사업 시행계획을 확정했다.

 

민군기술협의회는 민군기술협력사업 촉진법에 따라 민군기술협력사업 기본계획(매 5년)과 시행계획(매 년)을 심의하기 위한 기구로서 산업통상자원부 등 14개 부처와 민간 전문가가 참여하고 있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산업통상자원부 등 7개 부처의 1,351억 원 규모 투자계획을 주요내용으로 하는 제2차 민군기술협력사업 기본계획('18~'22)의 제2차년도 시행계획을 심의·확정했다.

 

민군기술협력사업은 크게 ①민과 군이 공통적으로 필요로 하는 기술(민군겸용기술)의 개발(Spin-up) ②민간기술의 국방분야 활용(Spin-on) ③국방기술의 민간분야 활용(Spin-off) 등 3대 분야로 구성되며, 민과 군의 규격을 표준화하는 사업과 민과 군의 기술정보를 교류하는 사업도 함께 추진한다.

 

민군기술협력사업 유형(사진. 산업통상자원부)

 

이번 확정된 2019년 시행계획에 따르면 민군겸용기술의 개발과제에 가장 많은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다(전체 과제의 78%, 전체 예산의 87%).
  

2019년에 착수하는 신규과제는 민과 군의 공동활용이 가능한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개발에 중점을 뒀고, 기 개발된 기술들의 실제 국방 및 재난·공공안전 분야에서 활용을 위한 실증의 기반으로도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또한, 국방기술거래장터에 등재된 2천 7백여 국방기술을 국가기술은행(NTB, National Tech Bank)에도 탑재해 국방기술에 대한 민간의 접근과 사업화를 지원하고, 국방과학연구소와 민간공공연구기관(정부출연연구소, 전문생산기술연구소) 간 보유기술의 상호활용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최윤지 기자
많이 본 뉴스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제품리뷰 더보기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