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정책

중기부-네이버-소상공인연합회, 자발적 상생 기업 협약 체결 최윤지 기자입력 2019-05-13 14:57:28

사진.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와 네이버(주), 소상공인연합회가 지난 5월 13일(월) 네이버 파트너스퀘어 부산에서 소상공인과 대기업 간 상생과 공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소상공인과의 상생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는 네이버의 모범 사례를 소개하고 세 기관이 협력해 이를 더욱 확산해 나가고자 하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네이버는 지난 '13년 파트너스퀘어를 설치해 현재 전국 4곳(서울 2,  부산 1, 광주 1)에 운영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소상공인에게 창업·경영 관련 교육, 사진·영상 제작을 위한 스튜디오 및 장비 등을 제공하고 있다. '13년부터 현재까지 약 38만 명의 소상공인이 지원 받았다. 

 

네이버는 '19년 중 파트너스퀘어를 서울 강북에 2개소 추가 설치하고, '20년 이후에는 대전 등에 해당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특화 공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앞으로 세 기관은 네이버의 파트너스퀘어를 통해 소상공인의 온라인 진출을 확대하고, 네이버 쇼핑 플랫폼을 통한 기획전 개최 등 판매・홍보를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중기부의 소상공인 창업 교육과 파트너스퀘어 교육 프로그램을 연계하여 제공하고, ‘소상공인 창업명인 100인에게 듣는다’(가제) 프로그램을 협력·제작해 네이버 TV를 통해서도 제공하는 등 소상공인의 역량 강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모바일 직불결제(제로페이) 홍보, 전통시장 정보검색 서비스 강화 등을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최윤지 기자
많이 본 뉴스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제품리뷰 더보기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