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장비산업 디지털 제조혁신 컨퍼런스 2019 개최 정하나 기자입력 2019-06-28 18:09:41

 

한국기계산업진흥회·자본재공제조합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기계장비산업 디지털 제조혁신 컨퍼런스 2019가 오는 6월 28일(금) COEX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정부가 지난 6월 19일 발표한 ‘제조업 르네상스’ 전략 중 하나인 스마트화 전략의 일환으로 기계장비산업의 디지털제조혁신 실행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산업통상자원부 유정열 산업정책실장, 국회 사법개혁 특별위원회 이상민 위원장, 한국기계산업진흥회 손동연 회장을 비롯한 기계장비 산·학·연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두산 이현순 부회장이 ‘기계장비와 ICT 융합’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그는 “제조업은 국내 생산된 충부가가치의 30%로 높으나 노동생산성은 미국과 비교해 약 58%로 수준이 낮다. 이는 생산 공정의 혁신 부족, 노동과 자본의 비효율적 배분 등으로 급격하게 둔화된 것이다. 이에 제조업 부활을 위해 ICT 융합을 통한 Digital Transformaon(이하 DT)이 필요하다.”라며 “DT는 사업 영역에서의 전문적인 지식과 ICT 기술을 합쳐서 고부가가치와 가치를 창출하는 것이다. 기존에 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할 뿐만 아니라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실질적인 변화를 위해 Top-down Approach가 필요하고 파트너와 공동 작업(Collaboration)도 중요하다. 또한 DT 핵심 인프라를 확보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기계장비산업 미래 50년, 자동화를 넘어서 지능화로’라는 대주제 아래, 총 14개의 발표가 진행됐다.

 

한편 (주)인아텍이 이번 행사에 참가해 신제품 스마트 자율 주행 로봇 MiR 1000TM을 알렸다. 그리고 MiR과 TM의 협동로봇을 함께 전시했다.

 

 

 

 

 

정하나 기자
많이 본 뉴스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
제품리뷰 더보기
Today